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ndsoft_news_ad1

장하성 "손 꽉 잡자"…김동연 "매일 보다시피 하는데"(종합)

기사승인 2018.08.29  19:46:12

공유
   
 
 





(서울=연합인포맥스) 남승표 이미란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이 29일 금융감독원 연수원에서 2차 정례회동을 가졌다.

회의 장소에 조금 늦게 도착한 김동연 부총리는 "늦어서 죄송합니다"라고 말을 건넸고 장하성 실장은 "손을 꽉 잡으시죠"라며 인사했다.

김동연 부총리는 "오늘만도 두 번 봤는데. 요새 뭐 매일 보다시피 하는데, 이런 게 뉴스거리가 왜 되는지, 아무튼 고맙습니다"라고 말했다.

이날 정례회동에는 정부에서 고형권 기재부 1차관이 참석했고 청와대에서는 윤종원 경제수석, 정태호 일자리수석, 김영배 정책조정비서관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이 자리에서 최근 폭염·폭우로 인한 피해 및 대책, 고용 및 분배 상황 관련 대책, 최근 주택시장 동향과 시장안정 조치 등에 대해 폭넓게 논의했다.

특히, 고용 및 분배에 대해서는 연령별, 업종별, 종사상 지위별 고용시장 동향 등에 대해서까지 깊이 있게 다뤘다.

향후 지방자치단체 등과 협조해 지역 일자리를 집중적으로 발굴하고, 고용 및 산업위기 지역에 대해서는 목적예비비 등을 활용해 조기에 실효성 있는 지원 대책을 마련·추진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참석자들은 앞으로도 정기적인 회동을 통해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필요하면 관계부처 장관도 참석해 현안을 긴밀히 조율해 나가기로 했다.

spnam@yna.co.kr

(끝)

남승표 기자 spnam@yna.co.kr

<저작권자 © 연합인포맥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bottom
ndsoft_news_ad3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