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ndsoft_news_ad1

文대통령 "저소득층 소득감소, 소득주도성장 실패 진단 성급"

기사승인 2018.05.31  16:57:10

공유
default_news_ad2
"정부가 잘 대응하지 못하고 있다는 생각"



(서울=연합인포맥스) 이미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저소득층의 소득 감소를 소득주도성장의 실패라고 보는 것은 성급한 진단이라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31일 청와대에서 열린 국가재정전략회의에서 문 대통령이 마무리 발언을 통해 "1분기 가계소득 동향에서 소득하위 20% 가구의 소득이 많이 감소한 것은 아픈 대목이지만 이를 소득주도성장의 실패나 최저임금의 급격한 인상 등에 따른 것으로 성급하게 진단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통계를 보면 고용시장에 고용된 근로자 임금이 늘었고 특히 저임금 근로자가 크게 늘었다"며 "상용직 근로자 가구의 소득도 많이 증가했는데 이런 부분은 소득주도성장과 최저 임금 긍정적 효과다"며 "정부가 (비판에 대해)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소득주도 성장은 완벽한 설계는 불가능하지만 긍정적인 효과가 90%이며 자신 있게 설명해야 한다"고도 강조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하위 20%의 소득이 악화된 것은 아프게 보고 있지만 최저임금 인상이나 소득주도 성장 기조를 고쳐야 할 정도는 아니라는 의미다"고 설명했다.

mrlee@yna.co.kr

(끝)

이미란 기자 mrlee@yna.co.kr

<저작권자 © 연합인포맥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bottom
ndsoft_news_ad3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